상세 컨텐츠

본문 제목

별이 빛나는 시장

My Photo/Landscape

by 아나키안 2006.09.11 23:20

본문

 


낮고 무거운 하늘이 뚜껑처럼

오랜 권태에 시달리는 신음하는 정신을 내리누르고,

지평선 사방을 감싸며

밤보다 더 음침한 검은빛을 퍼붓는다.

- 보들레르 '우울' 중에서

'My Photo > Landscape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주인장 납신다  (0) 2006.09.12
통로에서  (0) 2006.09.12
별이 빛나는 시장  (0) 2006.09.11
아차산을 헤매다  (0) 2006.09.09
폭포  (0) 2006.09.05
바닷가 소녀  (0) 2006.08.26

관련글 더보기

댓글 영역